본문 바로가기

요새 아이유 닮았다는 말 듣는다는 의사

중앙일보 2017.03.17 11:26
[사진 SBS]

[사진 SBS]

MBC '마이리틀텔레비전'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던 의사 여에스더 씨가 최근 달라진 인터넷 댓글에 대해 말했다.
 
여에스더 씨는 남편 홍혜걸 씨와 지난 16일 SBS '자기야-백년손님'에 출연해 부쩍 높아진 사람들의 관심에 대해 말했다.
 
여에스더 씨는 인기를 실감하느냐는 MC의 질문에 "예전에는 '홍혜걸이 왜 저렇게 못생긴 여자랑 결혼했냐'는 말을 들었다"며 "그러나 요즘엔 아이유와 닮았다는 말을 하시더라"고 말해 달라진 대중의 반응을 느낀다고 답했다.
 
이어 "얼토당토않은 얘기지만 수지를 닮았다는 댓글도 있었다"며 "달라진 반응에 요즘은 행복하다"고 수줍게 웃으며 덧붙였다.
 
한편 여에스더 씨는 이날 함께 출연한 남편 홍혜걸 씨와 살벌한 '디스전'을 펼치며 친근한 부부의 매력을 뽐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희주 인턴기자 lee.heej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