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시민, 예언 ‘적중’…보고 있나? 전스트라다무스!

중앙일보 2017.03.16 16:05
유시민

유시민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에 대한 유시민 작가의 예언이 모두 적중했다.
 

유 작가, ‘탄핵심판 선고일 10일’과
‘8대 0 전원일치 인용’ 예언 맞췄다

유 작가는 16일 오후에 방송될 JTBC ‘썰전’에서 탄핵심판 선고일과 전원일치 인용이 적중했다는 사실을 이야기한다.
 
먼저 유 작가는 지난 9일 방송된 ‘썰전’에서 “탄핵선고일은 10일 아니면 13일”이라며 “내가 헌법재판관이면 금요일(10일)에 할 것 같다”고 예측한 바 있다. 방송 다음 날인 10일 오전 11시에 탄핵심판 선고가 이뤄지며 유시민의 예언이 적중했다.
 
이날 방송 미방송분에도 유 작가의 적중 예언이 하나 더 있었다. 이 녹화에서 유 작가는 “소수 의견이 나올 가능성이 있다고 보지만 8대 0으로 전원일치로 인용될 것”이라고 예언했다. 그러면서 “이번에는 한 번 맞았으면 좋겠다”라고 강한 바람을 드러냈다.
 
평소 유 작가는 ‘전스트라다무스’라 불리며 높은 예언 적중률을 보인 전원책 변호사에 밀려 의기소침해 있었다.
 
이날 방송에는 유 작가의 활짝 웃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