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층 성숙한 모습 드러낸 안정환·이혜원 딸 리원양

중앙일보 2017.03.14 10:30
이혜원 인스타그램

이혜원 인스타그램

이혜원과 리원 모녀가 뉴욕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이혜원은 지난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일분일초가 행복한 시간들을 만들어 보자꾸나"라는 글을 남기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이혜원과 딸 안리원의 친구 같은 다정한 모습이 담겨 시선을 끌었다.
이혜원 인스타그램

이혜원 인스타그램

이혜원 인스타그램

이혜원 인스타그램

리원양과 이혜원은 TV조선 '엄마가 뭐길래'에 출연하며 많을 사랑을 받았다. 당시 미국으로 유학을 떠나고 싶다고 밝혔던 리원 양은 유창한 영어 실력을 뽐내기도 했다.
 
1999년 미스코리아 미스 필라(FILA)에 당선된 이혜원은 축구 선수 안정환과 화보 촬영장에서 첫 만남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2001년 12월 결혼식을 올린 안정환·이혜원 부부는 슬하에 딸 리원 양과 아들 리환 군을 두고 있다.
 
임유섭인턴기자 im.yuseop@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