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홍걸 “박근혜, 구제불능의 인간말종”

중앙일보 2017.03.12 21:17
김대중 전 대통령의 삼남인 김홍걸 더불어민주당 국민통합위원장은 12일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털끝만큼의 양심이나 수치심도 없는 구제불능의 ‘인간말종’”이라고 비난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국민에게 탄핵당한 ‘죄인’이 반성의 말은 한 마디도 없고 마중나온 사람들을 활짝 웃으며 대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박 전 대통령이 청와대를 떠나 서울 삼성동 자택으로 들어간데 대한 반응이다.
 
그는 “저런 사람이 대통령이었는데 그래도 나라가 망하지 않은 것을 하늘에 감사드려야 하는 건 아닌지”라고 덧붙였다.
[출처 김홍걸 국민통합위원장 페이스북]

[출처 김홍걸 국민통합위원장 페이스북]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