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상] 탄핵심판 최종변론일…유승민 “참 괴롭다”

중앙일보 2017.02.27 19:29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최후 변론기일인 27일 오전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 참석한 바른정당 유승민 의원이 오늘 이런 상황까지 온 것에 대한 간단한 소회를 묻는 질문에 “마음이 참 괴롭다”고 밝혔다.

유 의원은 “대통령과 멀어진지 10년쯤 됐다”며 “2012년 대통령 선거가 끝나자마자 며칠 만에 인사가 있는 것을 보고 실망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대통령께 성공을 하려면 인사, 소통, 정책 세 가지는 잘 하셔야 한다는 쓴소리를 계속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요즘 생각해보면 내 책임도 당연히 있었다”며 “탄핵도 고통스럽게 했고 마음이 굉장히 괴롭다”고 덧붙였다.

유력한 대선주자인 문재인 후보와 같은 당의 안희정 후보에 대한 평가를 묻자 유 의원은 “민주당 후보가 매우 유리한 위치에 있다는 것은 인정한다”면서도 “문재인 전 대표나 안희정 지사가 2007년 이명박 후보만큼 강력한 상대는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유승민 의원의 발언들을 영상에 담았다.

글·영상=김수지 kim.sooji@joongang.co.kr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