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화~서울 고속도로 신설소식에 '강화 글로벌 메인시티' 인기 상한가

온라인 중앙일보 2017.02.18 08:00
수도권 재건축이 포화상태에 다다른 가운데 지방권에 새 아파트들의 공급이 잇따르고 있다.노후주택 밀집 지역의 경우 미래 가치에 대한 기대감이 크고 잠재 수요가 많다. 또한 최신 주택 트렌드가 반영된 새 아파트로 갈아타려는 다수의 수요자들이 분양을 기다리고 있는 등 욕구도 크다.

대부분의 이 같은 지역은 기본적으로 오랜 기간 중심 주거지로써 역할을 하며 각종 생활 인프라 등 편의시설이 이미 갖춰져 있어 선호도가 높다.실제 전국 평균을 상회하는 노후 아파트 비율인 57.7%를 나타내고 있는 울산에서 지난해 분양된 단지들은 1순위 마감이라는 우수한 청약 성적표를 받아 든 바 있다.

이에 올해에도 노후아파트가 밀집된 지역과 아파트 보급률이 낮은 지역에서 분양되는 신규 물량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지난 1월 견본주택전시관을 개관한 '강화 글로벌 메인시티'는 아파트 보급률이 7.6%에 불과한 강화도에 지역 내 최대 규모의 브랜드타운 아파트라는 점에서 실 수요자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1차 800세대규모의 대단지 아파트 ‘강화 글로벌 메인시티’는 현재 건축물 노후도가 83.3%에 달하는 강화지역에 공급되는 이 아파트의 사업지는 인천광역시 강화군 선원면 창리 407-3번지 일원이다.

이 지역에서 현재 계획된 대다수의 추진사업이 2020년~2022년 완료될 예정이어서 관광단지 활성화 및 고용창출에 따른 유입인구 증가로 아파트 부족이 예상돼 미래 가치가 프리미엄으로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강화도에서는 ▶2018년 ‘강화 일반산업단지’ ▶2020년 ‘강화 종합리조트’ ▶2022년에는 김포한강신도시와 맞먹는 904만여㎡ 규모의 복합의료도시 ‘휴먼 메디시티’등 준공이 예정돼 있으며 섬돌모루, 선두리골프장, 바이오골프리조트, 하점산단 부지, 내가 고천리 등의 개발 계획이 진행 중이다.

특히 15층 이상의 아파트가 희소성을 지니는 강화도 지역 내에서 최고 25층으로 지어지는 강화 글로벌 메인시티는입주민들에게 강화도 전경을 바라볼 수 있는 그린 조망권과 함께 지역 랜드마크의 자부심을 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역주택조합아파트의 메리트를 지닌 강화 글로벌 메인시티는 3.3㎡ 당 540만원부터 책정된 착한 공급가가 눈에 띈다. (가칭)강화지역주택조합추진위원회에 따르면 토지계약률이 96%를 넘어선 가운데 지구단위 접수를 완료했으며 안심보장제 실시를 통해 안정성과 신뢰도를 높였다.

별도의 청약통장이 필요하지 않고 지역 시세 대비 저렴한 비용으로 내 집 마련이 가능하다. 조합원 자격은 서울시, 경기도, 인천시 지역 6개월 이상 거주자로 무주택 세대주, 전용 85㎡ 이하 1주택 소유 세대주에 한한다.

강화 글로벌 메인시티는 현재 1차조합원 모집이 속도를 내고 있다.단지는 지하 1층~최고 지상 25층, ▶59㎡A, B 315세대▶72㎡A, B 327세대▶85㎡ 158세대 등 5가지 타입의 전세대 중소형으로 구성된다.

이 아파트의 사업지는 올해 연말 준공 예정인 ‘강화 종합의료타운’의 수혜지로도 꼽힌다.단지에서 강화 최초 산부인과, 분만실 및 종합검진센터를 갖춘 강화 백병원(2017년 개원)이 도보 10분 거리에 위치해 주거 환경은 꾸준히 개선될 예정이다.단지에서 차량으로 3분 이내에 강화군청, 하나로마트, 농협, 플러스마트 및 선원초교, 강화중고교 등이 밀집돼 있어 편리한 생활 인프라 활용과 안정적인 자녀교육이 가능하다.

원스톱 교통네트워크를 갖춰 단지 앞 84번 지방도 및 48번국도를 통해 인접 지역 진출입이 수월하다.또한 연내 개통 예정인 제2외곽순환도로 인천-김포구간이 수도권 접근성을 극대화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최근 인천 강화군의 숙원사업이었던 강화~서울 간 고속도로(총 길이 33.4km, 4차선)가 2020년까지 확정되어 있어 서울과의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전망이다.

강화 글로벌 메인시티는전 세대 남향 위주(남동,남서) 배치를 통해 쾌적한 주거 환경을 조성했으며 실내에는 강화 최초 4베이 혁신평면이 적용돼 채광과 통풍에 유리하다. 85㎡ 타입의 경우 드레스룸 및 파우더룸 등 여성특화공간도 마련된다.

강화일반산단의 직주근접 아파트라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강화일반산단은 현재 90%에 육박하는 분양률을 보이고 있으며 향후산단 활성화의 효과로 30~40대 이주 직장인의 수요 흡수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교동평화산업단지 활성화 시 대북 물류산업의 중심지로써 성장 가능성도 대두되고 있다.

조합 관계자는 “강화도 내 최신 랜드마크 규모의 대단지 아파트로서 미래가치와프리미엄이 전망되면서 조합원 모집이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고 전했다.

견본주택전시관은 경기도 김포시 통진읍 도사리 679에 위치해 있으며 방문을 통한 자세한 상담이 가능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