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산 초고층 와이시티 인근 도로 8일만에 또 침하

중앙일보 2017.02.15 00:10
일산 요진아이시티 도로 사고 상황을 알리는 한 네티즌의 사진 [사진 인스타그램(ID hyu_nukk)]

일산 요진아이시티 도로 사고 상황을 알리는 한 네티즌의 사진 [사진 인스타그램(ID hyu_nukk)]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백석동 고양종합터미널과 요진와이시티 앞 도로에서 지난 6일에 이어 14일 오후 또 땅꺼짐이 발생했다.

14일 오후 6시40분께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백석동 고양종합터미널와 요진와이시티 앞 도로경계석 45m 가량이 침하됐다.

경찰은 도로를 전면 통제하고 폴리스라인을 설치하는 등 안전을 확보했다. 다행히 이 사고로 인명피해나 사고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고양시는 밤늦게까지 인력을 투입해 원인파악에 나서고 15일 오전까지 복구 작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보강작업을 하는 과정에서 침하된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이 도로에서는 지난 6일에도 요진와이시티 부속상가 앞 인도에서 폭 10㎝, 길이 3m가량의 땅꺼짐 현상이 발생한 바 있다. 또 요진와이시티 앞 도로에는 길이 약 30m의 균열이 생겼다. 지난 6일에 이어 8일만에 땅꺼짐 현상이 재발하면서 요진와이시티 입주민들의 불안감은 가중되고 있다. 요진와이시티는 지난해 입주를 시작한 59층짜리 주상복합 아파트로, 경기 북부 지역에서는 최고층 건물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