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둘만의 비밀 결혼식 올렸다"는 홍상수·김민희, 베를린에 나타날까

중앙일보 2017.02.01 07:01
 
[사진 영화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 로카르노국제영화제 프로모션]

[사진 영화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 로카르노국제영화제 프로모션]

영화감독 홍상수(56)와 배우 김민희(35)가 베를린 국제영화제에서 불륜설 이후 처음으로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낼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두 사람이 비밀결혼식을 올렸다는 보도가 나왔다.

지난달 31일 코리아데일리는 영화 관계자의 말을 빌려 "홍 감독과 김민희가 최근 국내에서 둘만의 의식인 비밀결혼을 했다"며 "이혼 소송을 유리하게 이끌기 위한 방편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예물로 커플 반지를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영화계에 따르면 9일 개막하는 제67회 베를린 국제영화제 공식 경쟁 부문에 김민희 주연의 홍 감독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가 초청됐다.

영화 제작사인 전원사는 "홍 감독이 베를린영화제에 참석한다"고 밝혔으며 김민희도 함께 모습을 드러낼 것으로 알려졌다.

영화의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미국 영화 전문 사이트 IMDB에는 '유부남과 사랑에 빠진 여배우의 이야기를 다뤘다'고 소개되어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