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승민 "박근혜 인터뷰, 납득이 안된다…과거 최순실 농단 전혀 몰라"

중앙일보 2017.01.26 14:14
대선 출마를 선언한 바른정당 유승민 의원이 26일 박근혜 대통령이 팟캐스트 인터넷 방송과 인터뷰한 데 대해 “납득할 수 없다”고 밝혔다.

유 의원은 이날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열린 자신의 대선출마 선언식 이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어제 인터뷰나 그동안 기자간담회를 통해 대통령이 하는 말씀을 듣고 상당히 놀랐다”며 이같이 말했다. 유 의원은 “검찰이나 특검, 헌법재판소에 가서 법적 쟁점에 대해 사실 여부를 말하는 것이 떳떳한 태도 아니냐”고도 했다.

박근혜 대통령이 당 대표 시절 비서실장 등을 맡았던 유 의원도 이번 '비선실세 국정농단 사태에 자유로울 수 없다'는 지적에 대해 그는 “과거 최순실같은 사람이 뒤에서 그런 농단을 부리는 줄 알았다면 그 때 (제가) 바로 잡아서 이런일은 없었을 것이다. 가만히 있지 않았을 것”이라며 “당시에는 최순실이라는 존재에 대해 '최태민 딸, 정윤회 부인'이라는 정도 밖에 몰랐다. 농단하는 줄 몰랐다”고 답변했다.

이지상 기자 ground@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