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철수 "지금은 공동정부 논의 할 때 아니다…결선투표제 뜻 모아야"

중앙일보 2017.01.24 12:55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가 24일 “지금은 공동정부를 논의할 때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대권주자인 이재명 성남시장, 박원순 서울시장, 김부겸 의원 등이 “야3당이 정권교체와 국가 대개혁 완수를 위해 공동정부 수립에 나서야 한다”고 밝힌데 대한 안 전 대표의 의견이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오전 광주 무각사 로터스갤러리에서 광주지역 문화계 간담회를 연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민주당 비문(非문재인) 대선주자들이 '야3당 원탁회의 개최'를 요청한 데 대해 “공동정부 논의가 아니라 대선 결선투표제 도입에 대한 모임이라면 가치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는 “결선투표제가 도입되면 연대 시나리오가 난무하는 대신에 정책선거가 가능하게 된다”며 “많은 분이 뜻을 함께한다면 만나 논의하고 합의해 반드시 2월 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과의 연대 가능성에 대해 안 전 대표는 “많은 국민은 반 전 총장이 정권교체와 정권연장 중 정권연장을 하려 한다고 생각한다”며 “그렇다면 함께 하기 힘들다”고 선을 그었다.

이지상 기자 ground@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