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 새 전략 스마트폰 G6 사진 유출…달라지는 점은?

중앙일보 2017.01.24 11:03
[사진 더버지 화면 캡처]

[사진 더버지 화면 캡처]

LG전자가 다음 달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에서 공개하는 전략 스마트폰 G6의 실물 사진이 유출됐다.

미국 IT 전문매체 더 버지(The Verge)는 23일(현지시간) G6의 앞모습 일부분이 담긴 사진을 입수해 최초 공개했다.

이 매체는 G6의 5.7인치 디스플레이가 가로·세로 2대1의 보기 드문 비율로 제작됐으며, 베젤이 매우 얇아 전면부에서 디스플레이가 차지하는 비율이 90%를 웃돈다고 설명했다.

샤오미의 '미믹스'가 LG가 추구하는 전면 디스플레이 스마트폰의 가장 근접한 경쟁자지만 삼성 갤럭시 S8도 비슷한 모습을 보일 것이라고 매체는 분석했다.

특히 G6는 각진 디자인이 일반적인 디스플레이의 사각 모서리를 둥글게 처리해 부드러운 인상을 만들어냈다.

이번 G6는 재질도 금속과 유리만을 사용해 G5와 차별화를 뒀으며 3.5mm 이어폰 연결 구멍을 유지하되 방수·방진 기능을 탑재하고, 배터리를 분리할 수 없는 일체형 디자인을 채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더 버지는 "다음 달 MWC에서 삼성전자가 전략 스마트폰을 발표하지 못하지만, LG전자 G6가 그 자리를 대신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