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손학규 "국민의당 연대 협의 시작, 반기문 곧 만난다"

중앙일보 2017.01.24 09:32
손학규 국민주권개혁회의 의장이 국민의당과의 연대연합과 관련해 "앞으로 연대와 연합을 통해서 새로운 정치를 만들어갈 대상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손 의장은 24일 오전 MBC 라디오 프로그램 '신동호의 시선집중'과 진행한 인터뷰에서 "국민주권개혁회의의 조직확대, 국민의당과의 연대연합도 곧 협의가 시작될 것"이라며 "박지원 대표와도 곧 만날 것"이라고 말했다.

'국민주권개혁회의와 국민의당 간에 어떤 연대 형태가 되는 것인가? 아니면 손 회장님이 국민의당으로 다시 들어갈 수도 있는 것인가?'라며 연대 형태를 묻는 진행자의 질문에 손 의장은 "정치는 생물이기 때문에 어떠한 변화가 올지 사실은 정확하게 기대하기가 쉽지가 않다"라면서도 "지금으로서는 국민주권개혁회의와 국민의당이 연대하면서 더 다른 개혁세력을 끌어들여서 우리나라 정치의 새로운 주체가 되고 정권을 획득하는 주체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손 의장은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뿐만 아니라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과의 만남을 시사하기도 했다. '반기문 총장과는 언제쯤 만나나?'라는 진행자의 질문에 "곧 만날 것"이라며 설 전에 만날 가능성도 있음을 내비쳤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