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광구·이동건·김승규 … 우리은행장 후보 3명 압축

중앙일보 2017.01.24 01:00 경제 6면 지면보기
왼쪽부터 이광구, 이동건, 김승규.

왼쪽부터 이광구, 이동건, 김승규.

우리은행장 후보가 3명으로 압축됐다. 오는 25일 최종 면접 절차를 거쳐 차기 행장 1인이 결정된다. 우리은행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는 23일 서울 회현동 우리은행 본점에서 6명의 지원자를 상대로 1차 면접을 진행한 결과 이광구 현 우리은행장, 이동건 부행장, 김승규 전 부행장 등 3명을 2차 면접 대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25일 토론 형식으로 최종 면접

1차 면접은 후보들이 각자 앞으로의 경영계획과 미래 비전 등을 프레젠테이션 형식으로 제시하는 단독 면접 형식으로 진행됐다. 1차 면접을 통과한 세 사람은 오는 25일 2차 면접을 본다. 2차 면접은 세 사람을 한 자리에 모아놓고 자유롭게 질문과 답변을 주고받는 형식으로 이뤄질 계획이다.

심새롬 기자 saero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