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랜드 가치 UP] 아르바이트 근무자 권익 보호 앞장서다

중앙일보 2017.01.24 00:01 부동산 및 광고특집 10면 지면보기
알바몬
국내 가수 혜리와 임창정이 출연하는 TV CF ‘알바의 상식’편의 한 장면.

국내 가수 혜리와 임창정이 출연하는 TV CF ‘알바의 상식’편의 한 장면.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 포털 사이트 알바몬(대표 윤병준)이 양질의 아르바이트 채용공고를 제공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

특히 인지도 높은 가수 혜리와 임창정 등이 출연하는 TV CF ‘알바의 상식’편을 론칭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아르바이트 근무자의 권익 향상에 앞장선다. TV CF ‘알바의 상식’ 편은 지난달 10일 페이스북, 유튜브 등 알바몬 공식 SNS채널 공개 후 큰 공감을 얻으며 한 달 만에 조회수 1000만을 돌파했다(1월 11일 12시 기준).

알바몬은 임금 체불, 부당대우 등 아르바이트 노무 관련 문제를 상담·해결해 주는 ‘알바몬 전문 노무상담’ 서비스, 전자근로계약서 서비스 등을 시행하고 있다. 한편 알바몬은 고객 편의성을 중심으로 모바일 서비스를 개편해 앱 다운로드 수 500만 돌파 기록을 달성하기도 했다.

박세나 기자 park.sena@joins.com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