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민석 의원에 도지사 출마설 묻자 “남은 임기 최순실 재산 뿌리 뽑는데 바치겠다”

중앙일보 2017.01.19 11:14
[사진 페이스북 캡처]

[사진 페이스북 캡처]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오산)이 경기 지역 주요 언론인 중부일보와 인터뷰에서 “남은 임기를 최순실 재산 뿌리 뽑는데 바치겠다”고 답했다. “경기도 출마설이 돈다”는 질문에 나온 답이다.

안민석 의원은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어제 경기도 언론사 돌며 신년 인사를 했다. 한결같이 도지사 출마를 물었고, 그에 대한 저의 입장이 담긴 인터뷰다”며 이같은 인터뷰 내용을 소개했다.

안 의원은 “이번 사건의 핵심은 돈이다. 돈 때문에 권력이 필요했고, 대통령을 만들었다고 본다. 그렇기 때문에 돈의 뿌리를 캐내지 않으면 최순실은 부활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최순실씨 재산 규모에 대해서는 “독일 언론이나 검찰에서는 70억 유로로 추정하고 있는데, 이게 한화로 7∼8조 원대 규모”라고 밝혔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