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의도 CSI' 표창원 "국정농단 부검 들어갈 것"

중앙일보 2017.01.18 18:40
표창원 의원의 토크콘서트 포스터. [사진 콘서트 포스터]

표창원 의원의 토크콘서트 포스터. [사진 콘서트 포스터]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이 자신을 '여의도 CSI'라고 표현하며 국정농단 부검에 들어간다고 전했다.

18일 표창원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여의도 CSI' 표창원, 오늘(18일)부터 국정농단 부검 시작"이라며 "오늘부터 다시 시작입니다. 더 열심히 뛰겠습니다. 저녁에 뵐게요"라고 말했다.

표창원 의원은 오늘 오후 7시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공연을 시작으로 '대한민국의 재구성 - 적폐를 부검한다'는 제목의 토크 콘서트를 진행한다.

이날 열리는 토크 콘서트는 페이스북을 통해서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표창원 의원은 "대한민국을 망친 적폐를 부검하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재구성하기 위한 대장정의 시작"이라며 광주를 비롯해 대구·대전·부산 등지에서 토크 콘서트를 이어나간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