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아와 열애' 주원이 과거 밝힌 좋아하는 여성 타입

온라인 중앙일보 2017.01.18 16:56
[사진 중앙포토]

[사진 중앙포토]

보아의 연인 주원이 과거 밝힌 연애관이 화제다.

주원이 과거 MBC 섹션TV와 KBS '승승장구' 등 연예 프로그램에 나와 공개한 연애관이 눈길을 끌고 있다.

당시 주원은 "지금까지 총 2명의 여자와 연애를 했다"며 "하지만 내가 표현을 많이 하는 성격이라 사랑한다는 말을 정말 많이 했는데, 이런 내 모습에 질렸는지 여자친구가 문자로 이별통보를 했다"고 밝혔다.

주원은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는 "곰같이 착한 여자가 좋다"며 "같이 있으면 편한 게 좋다. 연애할 때처럼 결혼해서도 안절부절 못하는 건 싫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주원은 인생의 3가지 목표 중 하나로 결혼을 꼽기도 했다. 그는 "인생 목표 중 첫번째는 결혼해서 좋은 가정을 꾸리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주원이 연애관이 밝혀지자 네티즌들은 "주원 오빠 의외다. 보아랑 결혼하길" "보아가 곰 같이 착한 여자인 듯"과 같은 반응을 보였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