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혁신과 대통합을 이루겠다"…최성 고양시장 대권 출마 선언

중앙일보 2017.01.05 13:46
최성 고양시장 당선인. [중앙포토]

최성 고양시장 당선인. [중앙포토]

“혁신과 대통합을 이루겠습니다.”

최성(54) 경기도 고양시장이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하며 한 말이다.

최 시장은 5일 고양시청 출입기자 간담회에서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에 출마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박근혜 대통령 탄핵국면에 나타난 촛불민심과 시대정신이 매우 엄정한데도 여야 대선 후보들은 당리당략적 정계개편과 정략적 개헌 논란만 일삼고 있다”며 “이번 대선에서 혁신과 대통합의 돌풍을 일으키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국정 농단과 북핵ㆍ안보ㆍ경제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준비된 평화경제 대통령이 필요한 때”라며 “청와대와 국회ㆍ지방자치단체장의 경험을 살려 위기의 대한민국을 구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4차 산업혁명으로 지속가능한 성장,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 정치개혁과 자치분권 국가, 공정하고 정의로운 국가를 건설하겠다고도 했다.

최 시장은 “고양시는 대한민국 10번째 100만 명의 도시가 됐다”며 “고양시 재선 시장으로 전국 50만 명 이상 대도시 중 최초로 실질부채 제로(0원) 도시를 만들고 고양시를 삶의 질 1위 도시로 만들었는데 이러한 성과를 전국적으로 확산시키겠다”고 주장했다.

최 시장은 광주광역시 출신으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시절 외교안보수석ㆍ정무수석 비서관실 국장과 2000년 남북정상회담 준비접촉대표단 등을 역임했다. 또 17대 국회의원(고양 덕양을)도 지냈다.

고양=임명수 기자 lim.myou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