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뽀로로 아빠' 최종일, 오세훈 전 서울시장도 개혁보수신당 합류

중앙일보 2017.01.05 08:57
개혁보수신당 발기인으로 참여할 예정인 만화 뽀로로 기획자 최종일씨.

개혁보수신당 발기인으로 참여할 예정인 만화 뽀로로 기획자 최종일씨.

개혁보수신당이 5일 오후 국회에서 발기인대회를 열어 창당 준비를 본격화한다. 신당 발기인으로는 만화 뽀로로 제작자인 최종일 아이코닉스 대표, 2002년 이지스함 도입 주역 배형수 해군 예비역 준장, 아프리카 국가 국립병원장 출신 최창수씨,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 관련 대학가 시국선언을 주도한 배상민 동서대 총학생회장 등이 함께할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신당 인재영입팀장인 김성태 의원은 “약 1000명의 발기인이 확보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세훈 전 서울시장도 이날 새누리당을 공식 탈당하고 신당에 합류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