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전 맨몸 마라톤 대회 열려…2000여명 참여

중앙일보 2017.01.01 14:47
1일 오전 11시11분 대전 엑스포광장 갑천변에서 맨몸 마라톤대회가 열렸다. 프리랜서 김성태

1일 오전 11시11분 대전 엑스포광장 갑천변에서 맨몸 마라톤대회가 열렸다. 프리랜서 김성태

2017년 1월1일 오전 11시11분11초 대전에서는 ‘2017 대전 맨몸마라톤대회’가 열렸다. 대전지역 소주회사인 맥키스컴퍼니가 주최한 이번 행사에는 대전시민 등 2000여명이 참여했다.
1일 오전 11시11분 대전 엑스포광장 갑천변에서 맨몸 마라톤대회가 열렸다. 프리랜서 김성태

1일 오전 11시11분 대전 엑스포광장 갑천변에서 맨몸 마라톤대회가 열렸다. 프리랜서 김성태

윗옷을 벗은 참가자들은 엑스포다리에서 각자의 소망을 담은 풍선을 하늘로 날려 보내면서 출발, 갑천길을 따라 7km를 달렸다. 주로에는 키스존, 포토존 등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브라스밴드 공연이 함께 해 풍성함을 더했다. 열기구 체험행사도 열렸다. 마라톤대회에 앞서 주최 측인 맥키스컴퍼니의 맥키스오페라단의 축하공연 등이 열렸다. 맥키스컴퍼니는 앞으로도 지역과 상생 할 수 있는 가치를 지속적으로 만들고 실천한다는 방침이라고 전했다.
1일 오전 11시11분 대전 엑스포광장 갑천변에서 맨몸 마라톤대회가 열렸다. 프리랜서 김성태

1일 오전 11시11분 대전 엑스포광장 갑천변에서 맨몸 마라톤대회가 열렸다. 프리랜서 김성태

이날 맥키스 컴퍼니는 참가자와 가족, 시민 광장을 찾은 모든 사람들에게 떡국을 끓여 나눠줬다. 대회 참가자에 한해 배번호표를 제시하면 전국적으로 유명한 유성온천을 50% 할인된 금액으로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이 회사 조웅래 회장은 “이색적인 새해맞이 행사를 만들어보자는 취지로 시작한 행사가 성황리에 마쳐 기쁘다”고 말했다.

대전=김방현 기자 kim.banghyu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