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우택 "2월엔 대권 후보가 새누리당에 기웃거리도록 해야"

중앙일보 2017.01.01 14:13
정우택 새누리당 원내대표

정우택 새누리당 원내대표

새누리당 정우택 원내대표는 1일 신년 단배식(團拜式)도 생략한 채 민생점검회의와 주요당직자 회의를 열고 “2월 중순까지는 경쟁력을 갖춰 대권 후보들이 우리에게 기웃거리게 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개혁보수신당으로 이탈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당 사무처 직원들에 대해서도 “사무처 직원들도 용기를 가질 수 있도록 자신감을 주고 사기를 진작해야 한다”며 “우리는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반드시 해야만 한다”고 강조했다.

정용기 원내수석대변인은 회의 직후 브리핑에서 “새해 경제 여건이 정말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며 “재정 집행을 조기에 하도록 해서 내수를 진작시키고 2월 국회에서 추가경정예산안이 반드시 편성되도록 노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정 대변인은 또 “각 지역 당원협의회을 비롯해 전국적으로 조직을 점검하는 특위를 구성해서 활동 시작을 검토하라는 원내대표의 지시가 있었다”며 “재창당혁신추진 특별위원회도 조기에 활동할 수 있도록 준비를 서두르기로 했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