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경섬유종’ 심현희씨, 혹 1㎏ 제거 수술 이후 근황

온라인 중앙일보 2016.12.29 14:50
[사진 SBS]

[사진 SBS]

희귀 질환 ‘신경섬유종’ 투병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아프게 했던 심현희씨의 수술 이후 근황이 전해졌다.
 
29일 방송될 SBS 교양프로그램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에서는 신경섬유종을 앓고 있는 심현희씨의 방송 이후 이야기를 공개한다.
 
심현희씨는 방송 이후 수많은 사람들의 진심어린 응원을 받았고 수술을 하기로 결심했다. 출혈로 인해 위험해질 수 있는 상황임에도 시민들의 응원을 받은 현희씨는 용기를 냈다.
[사진 SBS]

[사진 SBS]

현희씨는 수술을 통해 얼굴을 감싸던 혹 1㎏을 제거했지만 염려하던 출혈이 발생했다. 이후 중환자실로 급히 옮겨져 치료를 받아왔다.
 
앞서 ‘세상에 이런 일이’를 통해 얼굴을 뒤덮은 신경섬유종으로 이목구비조차 알아보기 힘든 모습이었던 심현희씨의 사연이 공개된 바 있다. 현희씨의 안타까운 사연을 접한 시청자들은 현희씨의 수술을 위한 후원금을 모았다.
 
현희씨의 근황은 29일 밤 8시 55분 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성훈 인턴기자 moon.sunghoo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