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한민국 출산지도 29일부터 서비스 시작

중앙일보 2016.12.28 16:01
전국 243개 모든 지방자치단체의 출산 통계와 출산 지원 서비스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대한민국 출산지도 (birth.korea.go.kr)’ 홈페이지가 29일 서비스를 시작한다.

내가 사는 지역에 어떤 임신ㆍ출산ㆍ보육 지원 혜택이 있으며 어디서 어떻게 서비스 받을 수 있는지 알 수 있는 곳이다. 광역ㆍ기초단체 단위의 지도 형태로 정보를 제공한다. 다른 지자체의 혜택과 비교도 할 수 있다. 최근 10년간의 지자체별 임신ㆍ출산 흐름 등도 그래픽으로 보여준다. 행정자치부는 저출산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지방자치단체 간 지원혜택 비교를 통한 경쟁 유도를 위해 대한민국 출산지도 홈페이지를 만들었다.

염태정 기자 yonni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