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트레스성 쇼크로 입원한 김유정 SNS 상황

온라인 중앙일보 2016.12.28 14:49
[사진 김유정 인스타그램]

[사진 김유정 인스타그램]

스트레스성 쇼크로 입원한 김유정의 SNS에 응원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네티즌들은 영어, 중국어 등 다양한 언어로 격려의 글을 남겼다.
 
일부 네티즌들은 “비판은 받아들이고 비난은 무시해라” “좋은 것만 생각했으면 좋겠다. 마음 빨리 추스르길 바란다” “잘못한 건 반성하면 되고 반복하지 않으면 된다. 훌훌 털고 일어나자” 등의 댓글을 남겼다.
[사진 김유정 인스타그램]

[사진 김유정 인스타그램]

김유정은 지난 26일 영화 '사랑하기 때문에' VIP 시사회 스케줄을 마친 후, 스트레스성 쇼크로 병원에 이송돼 입원했다. 김유정은 최근 감기 몸살로 인터뷰와 무대 인사 등 일정을 잠시 중단했고 치료 후 활동을 재개했으나 몸 상태가 다시 악화된 것이다.
 
얼마 전 김유정은 영화 ‘사랑하기 때문에’ 무대인사에서 흐트러진 자세를 보여 네티즌의 뭇매를 맞았다. 소속사 측은 “자신의 태도에서 비롯된 논란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팬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려 죄송스럽게 생각하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문성훈 인턴기자 moon.sungho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