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종인 "문재인, 경제민주화 슬쩍 빼버리려 하나"

중앙일보 2016.12.28 11:44
  
28일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문재인 전 대표가 국민성장이란 개념을 제시한 데 대해 “저 사람도 박근혜 대통령이 창조경제란 것을 갖고서 경제민주화를 슬쩍 빼버렸던 것처럼 그런 스타일로 넘어가려고 하는 것 같다”고 비판했다. 김 전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 토론회에서 “문 전 대표가 지난번에 싱크탱크(정책 자문기구)를 만들어서 ‘국민성장’이란 단어를 쓰지 않았느냐”며 이같이 말했다.
문 전 대표는 전날 시사IN과의 인터뷰에서 김 전 대표에 대해 “근래에 말씀하시는 걸 보면 좀 우리 당의 입장과 다른 생각들을 말씀하신다”며 “조금 걱정을 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김 전 대표는 “당이란 곳은 다양한 의견을 표출할 수 있는 곳”이라며 “나는 민주당이 패권정당이란 비판을 받을 때 살려달라고 해서 1월 15일에 온 사람인데 내가 무슨 특별하게 이야기를 했다고 걱정을 한다고 하냐”고 불쾌함을 나타냈다.

또 개헌 추진과 이를 고리로 한 정계개편을 주장하는 인사들에 대해 문 전 대표가 “정략적이다”고 평가한 데 대해서도 김 전 대표는 “정략적이라는 말은 말이 되지 않는 소리”라고 반박했다. 그는 “(문 전 대표가) 개헌을 안 하겠다는 논리가 불명확하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