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T도 전경련 탈퇴, '탈퇴 도미노' 오나

중앙일보 2016.12.28 07:12
LG에 이어 KT도 전국경제인연합회를 탈퇴하기로 했다고 매일경제가 28일 보도했다. KT는 매경 측에 “이달 초에 탈퇴 의사를 전달 했었다”고 밝혔다.

최순실씨가 주도한 미르ㆍK스포츠재단에 부당 지원을 한 혐의로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는 전경련은 최근까지 정부ㆍ정치권의 통제력이 작용하는 공기업과 금융회사들이 탈퇴를 신청했었다. 재계에서도 그동안 “어느 기업이든 민간에서는 먼저 나서서 탈퇴를 말하기는 어렵지 않겠냐”는 말이 돌았다. 이 때문에 주요 그룹의 전경련 탈퇴는 시간이 걸릴 거라는 게 재계의 예상이었다.

하지만 청문회에서 탈퇴 의사가 없다는 것을 밝힌 구본무 회장의 LG가 먼저 탈퇴 신청에 나서면서, 다른 주요 그룹의 탈퇴 도미노 현상을 불러올 지가 재계의 관심사가 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