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gital Life] 6℃ 저온쿨링숙성 … 유산균은 살아나고, 김치의 아삭함은 오래간다

중앙일보 2016.12.28 00:01 부동산 및 광고특집 4면 지면보기
2017년형 삼성 지펠아삭 M9000은 기존 ‘메탈쿨링 커튼’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메탈쿨링커튼+가 적용되며 메탈쿨링커버·메탈쿨링선반·풀메탈쿨링서랍등과 함께 정온력을 자랑한다. [사진 삼성전자]

2017년형 삼성 지펠아삭 M9000은 기존 ‘메탈쿨링 커튼’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메탈쿨링커튼+가 적용되며 메탈쿨링커버·메탈쿨링선반·풀메탈쿨링서랍등과 함께 정온력을 자랑한다. [사진 삼성전자]


‘메탈그라운드’ 기술로 국내 김치냉장고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김치냉장고 2017년형 ‘지펠아삭 M9000’을 출시했다.

삼성 '지펠아삭 M9000'
메탈그라운드로 땅 속 환경 구현해
냉장고 문 자주 여닫아도 온도 유지


‘메탈그라운드’는 김치를 온도 변화가 적은 땅 속에 보관해 김치의 맛을 살린 조상들의 지혜처럼 냉기 전달과 보존 능력이 뛰어난 메탈 소재를 적용해 ±0.3℃의 정온유지 성능으로 땅 속 저장 환경을 구현한 삼성전자만의 기술이다.

2017년형 삼성 지펠아삭 M9000은 기존 ‘메탈쿨링커튼’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메탈쿨링커튼+(플러스)가 적용되며 ▶메탈쿨링커버 ▶메탈쿨링선반 ▶풀메탈쿨링서랍 등과 함께 메탈그라운드의 빈틈없는 정온력을 자랑한다.

메탈쿨링커튼+는 기존보다 넓어진 냉기 토출구를 통해 더 강한 냉기가 뿜어져 나와 외부 온기 유입과 내부 냉기 유출을 방지해준다. 기존보다 온도 상승을 억제해 주는 효과가 있어 김치냉장고 문을 자주 열고 닫아도 냉장고 안 온도 편차가 적어 보관 온도에 민감한 김치의 맛을 지켜준다.

메탈그라운드는 우수한 보냉 효과를 갖춘 ‘메탈쿨링김치통’으로 신선함과 편리함을 한 단계 더 끌어올렸다. 메탈쿨링김치통은 뚜껑을 제외한 전면이 스테인리스 소재로 제작되어 냉기를 오래 보존해 김치를 더 차갑고 아삭하게 보관해준다. 낮은 기체 투과율로 강력한 밀폐가 가능해 부패균의 발생을 감소시켜 장기간 보관에 용이하다. 납·비소 등 중금속이 검출되지 않은 친환경 메탈 소재를 사용해 미국 국제 위생 안전 인증기관인 ‘NSF(National Sanitation Foundation)’로부터 식품안전용기 인증을 받았다.

생선이나 육류를 보관할 때도 냄새 배임이나 양념으로 인한 변색 걱정이 적으며 세척이 편리하다.

삼성전자는 이화여자대학교와 협력해 ‘저온쿨링숙성’ 기능을 개발해 2017년형 삼성 지펠아삭 M9000에 적용했다. 저온쿨링숙성은 김치를 6℃ 온도에서 숙성해 건강에 좋은 효소와 유산균을 활성화시켜 바로 저장했을 때보다 아삭함이 살아나 오랫동안 맛있는 김치를 맛볼 수 있다.

이 밖에도 ▶고기나 생선을 최적 온도로 보관할 수 있는 서랍식 ‘밀폐전문실’ ▶별미김치·묵은지·육류 숙성이 가능한 전문숙성 기능과 다양한 보관 기능 ▶정기적으로 냉기를 쏘아주어 김치의 아삭한 맛을 유지시켜주는 ‘아삭김치’ 모드 등의 기능이 있다.

2017년형 삼성 지펠아삭 M9000은 냉장고 좌측 도어 상단에 적용됐던 디스플레이를 미러 핸들에 엣지 디자인의 일체형으로 새롭게 적용한 ‘엣지 미러 핸들 디스플레이’로 디자인을 완성시켰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략마케팅팀장 박재순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한국 소비자의 식습관과 니즈에 맞는 김치냉장고 기능과 라인업 지속 확대를 통해 가전 시장 리더로서의 위상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7년형 삼성 지펠아삭 M9000은 505ℓ·567ℓ 두 가지 용량의 총 11개 모델이 있으며 출고가는 219만9000~559만9000원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메탈쿨링도어로 메탈그라운드를 더욱 강화한 300ℓ대 스탠드형 ‘지펠아삭 M7000’과 신규 숙성 기능 및 ‘5면 입체 메탈쿨링’을 적용한 200ℓ대 뚜껑식 ‘지펠아삭 M3000’ 등 다양한 김치냉장고 신제품을 함께 출시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