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송승헌♥유역비, 크리스마스 함께 보내…'롱디커플'의 표본

중앙일보 2016.12.26 18:49
송승헌과 유역비가 한국에서 함께 크리스마스를 보냈다고 중국 현지 매체가 보도했다.

중국 시나연예는 26일 “송승헌과 유역비가 크리스마스 시즌 한국에서 데이트를 즐겼다”며 “유역비가 크리스마스를 맞아 한국을 찾았다”고 보도했다. 이어 “송승헌과 서울 강남의 한 라운지 바에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고도 전했다.

송승헌과 유역비의 목격담은 네티즌의 SNS를 통해 공개됐다. 이에 대해 송승헌의 소속사 측 관계자는 “배우의 개인의 일정이라 확인이 어려울 것 같다”고 말했다.

송승헌와 유역비는 중국영화 ‘제3의 사랑’으로 인연을 맺고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지난해 8월 열애사실을 인정한 후 공식 국제커플로 국경을 뛰어넘는 사랑을 키워 나가고 있다.

송승헌은 지난 8월 유역비의 생일에 맞춰 중국을 방문했으며. 유역비도 10월 한국에서 열린 송승헌의 생일 파티에 참석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