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아걸이 '아브라카다브라'로 번 엄청난 돈

온라인 중앙일보 2016.12.23 17:51
[사진 `싱데렐라` 캡처]

[사진 `싱데렐라` 캡처]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가 '아브라카다브라'로 번 엄청난 액수의 돈을 공개했다.

22일 채널 A '싱데렐라'에는 가수 제아가 출연했다. 제아는 '아브라카다브라'로 100억을 벌었다고 밝혀 주변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이수근은 "아브라카다브라로 100억 정도 수익을 올렸다고 들었다"고 질문했다. 이에 제아는 "그 해에 음반이랑 광고 다 합쳐서 (그정도 벌었다)"고 답했다.

김희철은 "네 분이 25억씩 가져간 거냐?"고 물었고 제아는 "유통사랑 나누면 우리에게 오는 건 미미하다"고 고백했다.

제아는 번 돈을 부동산에 투자했다고 밝혔다. "평택, 거기에 뭐가 뚫린다고"라고 말하자 한석준은 "뚫리긴 뚫렸는데 이미 늦었지"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병채 인턴기자 lee.byungcha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