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ravel Gallery] 도깨비가 교감한 도시, 퀘벡시티

중앙일보 2016.12.17 00:01
캐나다 퀘벡.
캐나다 퀘벡.
캐나다 퀘벡.
캐나다 퀘벡.
퀘벡시티 설경.
퀘벡시티 설경.

퀘벡시티는 캐나다 속 이국이다. 작은 프랑스로 불리는 이 도시는 영어보다 불어 사용이 보편적이다. ‘캐나다’하면 떠오르는 광활한 대자연 대신 아기자기한 유럽의 소도시 같은 풍경이 펼쳐진다. 최근에는 tvN 드라마 ‘도깨비’의 주인공이 데이트를 즐기는 장소로 등장하면서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여행지로 떠올랐다.
 
샤또 프롱트낙 호텔.

샤또 프롱트낙 호텔.


지은탁(김고은 분)이 우편함에 편지를 넣는 장면은 샤또 프롱트낙 호텔에서 촬영됐다. 어퍼타운의 중심에 우뚝 솟아 있는 호텔은 퀘백시티 최고(最高) 건물로 호텔에서 세인트 로렌스 강과 어우러진 도시 풍경을 훤히 내려다볼 수 있다. 붉은 벽돌 건물에 청동 지붕을 얹어 중세시대 유럽의 성을 떠올리게 한다. 호텔 투어를 신청하면 가이드와 함께 구석구석을 돌아보며 호텔의 전통과 역사를 전해들을 수 있다.
 
세인트 로렌스 강.

세인트 로렌스 강.

 
김신(공유 분)이 문을 열고 순간이동한 곳은 북미에서 가장 오래된 번화가 쁘티 샹플랭 거리였다. 카페·레스토랑·기념품숍 등 작은 상점을 구경하는 재미가 있다. 가게마다 달아놓은 독특한 간판도 볼거리다.
 
캐나다 퀘벡.

캐나다 퀘벡.


크리스마스 용품을 파는 크리스마스 마켓 부티크 노엘도 드라마에 등장했다. 부티크 노엘은 1년 내내 전구와 크리스마스 장식이 반짝거려 로맨틱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크리스마스 마켓을 한눈에 내려 볼 수 있는 2층은 숨겨진 전망 포인트이기도 하다.

양보라 기자
사진=익스피디아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