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양 포커스] 지역 최초로 모든 실 원룸형 오피스텔

중앙일보 2016.12.16 00:01 주말섹션 2면 지면보기
대명토건(시공)과 당진현대개발(시행)은 충남 당진시 송산2 일반산업단지 2-2공구 D4-7, 8 일대에 현대에비뉴(조감도) 오피스텔을 공급한다. 전용면적 12~16㎡ 160실 규모다. 지상 1층엔 19개 점포의 상업시설이 들어선다. 현대제철 정문 바로 앞에 위치한 데다, 지역 내 최초의 소형 수익형 오피스텔이라는 점에서 투자자들의 관심을 끈다. 당진은 30~40대 연령층이 전체의 32%를 차지하는 곳으로 세계 6대 철강도시이자, 물동량 증가율 1위의 기업항구도시이기도 하다. 주변에 근무인원 7000여 명의 현대제철을 비롯해 현대글로비스·동부철강·휴스틸 등이 있어 배후수요가 탄탄하다.

당진 현대에비뉴

현대에비뉴는 주변에 1인 가구가 많다는 점을 감안해 지역 내 최초로 전 세대 원룸형으로 설계됐다. 층고가 일반 오피스텔보다 높은 4.2m로 다락방과 같은 복층형 인테리어가 가능하다. 세탁기·에어컨·냉장고·쿡탑 등은 물론, 피트니스파크·계절창고·옥상가든·셀프스팀세차존·무인택배 등이 제공된다. 분양가는 3.3㎡당 500만원 초반대로 저렴하다. 풍부한 배후수요와 탄탄한 내부 설계, 합리적인 분양가를 갖춘 현대에비뉴의 홍보관은 롯데마트 당진점 옆(당진시 원당동 834-1)에 있다. 문의 1600-2712

김영태 중앙일보조인스랜드 기자 neodelhi@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