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99년 첫선 스타벅스, 청담동에 1000호점

중앙일보 2016.12.15 01:00 경제 6면 지면보기
1000호점 개점을 자축하는 직원들. [사진 스타벅스]

1000호점 개점을 자축하는 직원들. [사진 스타벅스]

스타벅스가 서울 청담동 청담스타빌딩에 1000번째 매장을 14일 오픈했다. 1999년 이대 앞에 1호 점으로 시작한지 17년 만이다. 매장명은 ‘청담스타점’이며 7번째 ‘커피 포워드’ 매장이기도 하다. 스타벅스가 올해 처음 론칭한 커피 포워드 매장은 단일 원산지에서 극소량 재배된 원두를 한정 기간만 제공하는 스타벅스 리저브 원두를 다양한 방식의 추출기구를 통해 제공하는 프리미엄 콘셉트의 매장이다.

스타벅스는 청담스타점에서만 독점 판매하는 41종의 프리미엄 푸드와 함께, 국내 최초로 리저브 원두를 활용한 ‘오렌지 앤 다크모카’와 ‘라벤더 카페 브레베’ 등 2종의 신규 음료를 선보일 예정이다. 258평 규모로 1~3층에 201개의 좌석이 마련돼 있다.

유부혁 기자 yoo.boohyeo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