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동철 “문재인 개헌 반대, 제왕적 대통령 하고 싶다는 것”

중앙일보 2016.12.14 09:48
국민의당 김동철 비대위원장은 14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내년 대선 전 개헌에 반대하는 것에 대해 “문 전 대표가 그런 말을 한다는 것은 제왕적 대통령을 본인도 하고 싶다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김 비대위원장은 이날 MBC 라디오에 출연한 자리에서 “51%가 49%를 배제하고 모든 것을 독식하는 제왕적 대통령제는 정말로 정의에 어긋나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비대위원장은 “제왕적 대통령제 때문에 지금까지 역대 대통령들이 비극으로 끝났고 여기에 예외는 없다”며 “문 전 대표 본인도 대통령이 될지 안 될지 모르겠지만 현행 헌법 하에서 선출되는 대통령은 누가 됐든지 간에 지금까지의 불행에서 벗어날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손학규 전 대표 등이 개헌을 위해서라면 어떤 분과도 연대하겠다고 주장하고 있고 이런 점을 안 전 대표도 수용했다고 본다”며 안 전 대표도 개헌에 찬성할 것으로 전망했다.

박신홍 기자 jbjea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