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철수 "새누리당과의 연대설은 정치공작…당 해체하고 자산 환수해야"

중앙일보 2016.12.14 09:46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는 14일 '새누리당-국민의당 연대설'에 대해 "이 시간 이후에도 저와 새누리당의 연대를 말하면 이는 악의적인 정치공작"이라고 말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 참석해 "새누리당이 단 한 순간이라도 여당으로서의 역할을 제대로 했다면 나라가 이렇게 망가지지는 않았을 것"이라며 비판했다.
 
그는 이어 "저는 분명히 선언한다. 새누리당은 박근혜 게이트의 공범이다"며 "그 어떤 상황에서도 새누리당과의 연대는 없다"고 덧붙였다. 새누리당과의 연대설에 대해 공식적으로 부인한 것이다.

안 전 대표는 또 "새누리당은 해체해야 하고 불법으로 모은 새누리당 자산은 국고로 환수해야 한다"며 "나아가 박근혜 게이트에 적극 가담하고 지금도 대통령의 법률 위반을 옹호하는 사람은 공범으로 처벌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새누리당 해체를 요구하기도 했다. 안 전 대표는 "민주주의는 준엄한 잣대 위에서 존재할 수 있다"며 "새누리당은 즉각 해체하고 게이트 가담자는 정계은퇴와 함께 응당한 사법적 조치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강기헌 기자 emck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