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남경필 "신당 창당 예정…권력유지에만 관심 있는 친박계는 엽기적"

중앙일보 2016.12.13 08:55
남경필 경기지사가 신당 창당 뜻을 밝혔다. 남 지사는 13일 YTN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촛불 민심을 보면 직접민주주의를 어떻게 받아들일 것인가에 대한 답이 있다"며 "4차산업혁명 기술이 정당에 접목돼 순식간에 국민의 의견을 집계 및 반영하고 토론으로 정책을 결정하는 정당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남 지사는 "이념을 초월하고 국민이 아파하는 문제,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는 실용적인 정당을 만들기 위해 치열하게 내부 토론 중"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손학규 전 민주당 대표 등과의 연대에 대해 "당장 생각 안하고 있다. 새로운 형태의 정당을 만들 예정"이라고 밝혔다.

남 지사는 김무성 전 새누리당 대표와 연대설에 대해선 "(김 전 대표와는) 통화만 했다"며 "(신당을) 준비 중인 것 같은데 아직 어떤 내용인지는 모르겠다"고 말했다.

남 지사는 새누리당 친박계를 맹비난했다. 그는 "(친박계의 행동은) 엽기적이라는 생각이 든다. 권력유지에만 관심이 있다"고 강조했다.

강기헌 기자 emck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