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통령 탄핵 가결] 박원순 "정의로운 평화항쟁의 승리"

중앙일보 2016.12.09 16:50


박원순 서울시장은 9일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 가결에 대해 “위대한 국민의 승리”라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오후 국회 표결 결과가 나온 직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의로운 평화항쟁의 승리”라며 이같이 말했다.

박 시장은 “오늘 우리 국민은 대한민국 민주주의 새로운 역사를 썼다”며 “4.19혁명, 5.18민주화운동, 6월민주항쟁에 이어 2016년 12월9일 ‘국민명예혁명’의 빛나는 역사를 새로이 썼다”고 강조했다.

또 “국민과 국회의 뜻이 확인된 만큼 박근혜 대통령은 헌법재판소 결정을 기다릴 것이 아니라 즉각 퇴진해야 한다”며 “헌법재판소는 조속히 심리에 착수해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탄핵결정을 내려야 할 것”이라고도 했다.

그는 “헌법에 따라 대통령 직위를 승계하는 권한대행은 국민의 뜻과 배치되는 일체의 행위를 하지 말아야 한다”며 “내각도 민생 안정에 힘쓰되 박근혜 정권의 부활을 꿈꾸는 일체의 시도가 있어서는 안될 것”이라고 당부했다.

박 시장은 다만 “오늘 국회의 탄핵의결은 ‘국민 명예혁명’의 승리이지만 완성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다”며 “99대 1의 불평등 사회, 청와대 재벌 등 1% 낡은 기득권 체제를 혁파하고 국민권력시대, 새로운 대한민국을 여는 출발점”이라고 설명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