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플랜코리아·노브랜드, 베트남·인도네시아 아동 150여명과 결연협약

온라인 중앙일보 2016.12.09 14:46
국제구호개발 NGO 플랜코리아(대표 이상주)와 글로벌 의류 생산기업 노브랜드(대표 김기홍)가 베트남,인도네시아 아동 150여 명과 결연을 맺는 협약식을 9일 진행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노브랜드는 임직원의 70% 이상이 급여의 일부를 기부하는 방식으로 플랜코리아를 통해 베트남과 인도네시아 아동 150여 명을 결연 후원하게 된다. 또한 현지 직업훈련 학교에 재봉틀을 지원하는 등 교육환경 개선에도 나서게 된다.
 
이날 협약식에는 플랜코리아 오상진 홍보대사가 참석, 나눔 강연을 진행해 의미를 더했다. 오상진 홍보대사는 플랜코리아와 함께 해외봉사활동은 물론 기업 나눔 강연 등 국내 캠페인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강연에서 오 홍보대사는 태국, 인도네시아 현지 봉사활동에서 직접 만났던 아이들의 이야기를 전하며 참석자들의 감동을 이끌어냈다. 또한 인권 사각지대에 놓인 개발도상국 아이들의 삶이 아동결연후원을 통해 어떻게 달라지는지 실제 사례를 설명하며 그 중요성을 강조했다.
  
노브랜드 본사 2층 강당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는 노브랜드 이상규 부사장과 이한얼 이사 및 임직원 200여 명과 플랜코리아 김병학 본부장 및 임직원이 참석해 협약을 축하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