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철수 "혁명의 아침이다…탄핵안 부결은 20대 국회의 종말"

중앙일보 2016.12.09 10:21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는 9일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 표결과 관련해 "혁명의 아침이다"며 "탄핵안 가결은 정의이고 부결은 수치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 참석해서다.

안 전 대표는 "혁명의 아침이다. 오늘 국회는 역사적 선택을 하게 된다. 탄핵안 가결은 정치의 존재 이유이고 부결은 20대 국회의 종말이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안 전 대표는 "오늘은 말보다 행동이 필요할 때다. 여기 계신 선배·동료 의원 여러분, 나아가 국회의원 모두 시민혁명의 의미를 가슴 깊이 새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권력의 원래 주인인 국민이 대통령에게 위임했던 권력을 다시 내놓으라고 명령하고 있다"며 "국회는 그 명령을 받아야 한다. 국회는 그 명령에 따라 압도적 탄핵가결로 명령을 이행할 책임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역사와 국민은 정의의 선택이라고 기록하고 기억할 것이다. 마지막 순간까지 간절함으로 결과를 만들어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