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미애 "탄핵 마무리 못하면 상상조차 할 수 없는 난국 될 것"

중앙일보 2016.12.09 09:33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9일 "국회가 국민의 뜻을 존중해 탄핵으로 조속히 마무리하지 못한다면 앞으로 상상조차 할 수 없는 난국이 될 것"이라며 탄핵소추안을 가결을 호소했다.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 참석해서다.

추 대표는 "박 대통령의 임기 4년 동안 헌법은 유린당했고 나라는 위기에 빠졌다"며 "한마디로 총체적으로 실패한 대통령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헌법기관으로서 국회는 주권자인 국민의 명령과 헌법의 절차에 따라 박 대통령을 탄핵시켜야할 엄숙한 의무 앞에 있다"며 "탄핵은 국정을 정상화하고 경제의 숨통을 틔우는 유일한 길이고 주권자인 국민도 이미 박 대통령을 탄핵한 상태"라고 덧붙였다.

추 대표는 "정국이 수습되고 경제와 민생을 챙겨야 한다. 탄핵은 구국의 길이자 민생의 길"이라고 강조했다.

강기헌 기자 emck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