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윤회ㆍ이석수ㆍ이규혁, ‘최순실 4차 청문회’ 증인 채택

중앙일보 2016.12.07 17:00
7일 국회 ‘박근혜ㆍ최순실 국정농단 진상규명’ 국정조사 특위는 오는 15일 4차 청문회에 출석할 증인ㆍ참고인 명단을 발표했다.

이날 국정조사특위 새누리당 간사인 이완영 의원은 여야 합의로 다음 청문회에 출석할 증인 명단을 발표했다.

합의된 증인은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 박재홍 전 승마국가 대표감독, 정윤회 전 박근혜 의원 비서실장, 박관천 전 청와대 행정관, 한영걸 세계일보 논설위원, 최경희 전 이대총장, 정수봉 대검 정보기획관, 김상률 전 교육문화수석비서관, 김종덕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김영수 전 미르재단 이사장, 남궁곤 이화여대 교수, 전 스피드스케이트 선수 이규혁 등 30명이다.

조현일 세계일보 기자, 김준모 전 세계일보 팀장, 김환균 전국언론노동조합위원장 등 3명은 참고인으로 출석한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