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M]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풍자한 영화 제작 ‘치외법권’(2015)의 신동엽

중앙일보 2016.12.07 16:27
영화 `치외법권`

영화 `치외법권`

‘치외법권’(2015)의 신동엽 감독이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에서 모티브를 얻은 영화 제작을 결정했다. 제목은 ‘게이트’로, 비선 실세를 수사하던 촉망받는 엘리트 검사가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하고 기억상실증에 걸리는 이야기다. 그는 변두리 동네의 일가족과 함께 사건 사고를 겪게 된다. 엘리트 검사에서 동네 바보가 된 남자의 복수극을 유쾌하게 그릴 예정. 최근 ‘치외법권’은 ‘사이비 종교인이 국정 운영의 그림자로 활약한다’는 내용으로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게이트’는 내년 2월 크랭크인한다.

김나현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