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순실 2차 청문회] 김기춘 "세월호 당일 청와대 방문한 미용사 누군지 몰라"

중앙일보 2016.12.07 16:07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은 세월호 참사 당일 박근혜 대통령의 미용 담당자가 청와대를 방문한 것과 관련해 “해당 미용사를 전혀 모른다”고 7일 밝혔다.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최순실 2차 청문회’에서다.

이날 질의자로 나선 황영철 새누리당 의원이 “청와대로부터 받은 표준계약서에 따르면 미용사의 임명자는 김기춘 실장”이라며 답변을 재차 요구했으나 김 전 실장은 “모른다”고 부인했다.

김 전 실장은 “하급직원의 경우 총무비서관실이 담당하는데 명의는 제 이름으로 나갔는지는 모르지만 총무비서관실이 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전 실장은 일본 차움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사실과 관련 “(한국) 차움 병원에서 소개를 받았다”고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