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의 소녀시대' 왕대륙의 근황…노숙자에서 꽃미남으로

온라인 중앙일보 2016.11.29 16:16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대만 배우 왕대륙이 노숙자의 모습에서 다시 꽃미남으로 돌아왔다.

지난 11일 '나의 소녀시대'에서 열연한 대만배우 왕대륙이 자신의 SNS를 통해 "해피 홀리데이, 난 혼자 죽어감"이란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사진 속 왕대륙은 머리가 헝클어진 채 소파에 누워 빈 페트병을 움켜 쥐고 있다. 왕대륙은 영화 '기환지려' 촬영을 위해 이러한 변장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하지만 최근 공개된 사진에서 왕대륙은 훈훈한 모습으로 돌아왔다. 사진 속 왕대륙은 검은색 무스탕 코트를 입고 진지한 표정을 짓고 있다.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은 영화 '28세미성년'의 스틸컷으로 알려졌다. 28세미성년은 청춘 멜로 영화로 12월 중국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한편 왕대륙은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일상 사진을 꾸준히 올리고 있다. 팬들은 "정말 잘생겼어요. 영화도 잘 봤어요" "어떻게 이런 자세와 이런 배경인데도 섹시할 수 있죠"와 같은 반응을 보였다.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사진 왕대륙 인스타그램]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