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산에 29일부터 전기시내버스 5대 운행한다

중앙일보 2016.11.28 09:58
부산에 운행될 전기시내버스. [사진 부산시]

부산에 운행될 전기시내버스. [사진 부산시]

부산시는 29일부터 특별시와 광역시 가운데 처음으로 전기시내버스(사진) 5대를 운행한다고 28일 밝혔다.

부산시는 이 전기버스 운행을 위해 1번 시내버스 노선을 신설했다. 1번 노선은 수영구 민락동에서 수영교차로~양정~서면을 거쳐 부산진구 도시철도 부암역까지 왕복 20㎞다. 전기버스는 이 노선에 20분 간격으로 투입된다.
부산에 운행될 전기시내버스. [사진 부산시]

부산에 운행될 전기시내버스. [사진 부산시]

이 전기버스는 1회 충전(배터리용량 163㎾h)으로 180㎞(평균 100㎞)를 운행할 수 있어 2~3회 충전하면 1번 노선을 하루 운행할 수 있다. 버스를 구입한 오성여객 차고지에 충전기가 설치돼 운전기사가 핸드폰을 충전할 때처럼 틈틈이 충전하면 된다.

전기버스는 대당 4억5000만원이지만 환경개선을 위해 정부와 부산시가 총 2억원을 지원한다.
부산에 운행될 전기시내버스. [사진 부산시]

부산에 운행될 전기시내버스. [사진 부산시]

전국 최초의 플러그 인(직접 충전) 방식으로 이미 제주와 경북 구미에 도입돼 있는 무선충전이나 배터리교환 방식과는 다른 충전방식을 사용한다. 박진옥 부산시 대중교통과장은 “자동차 매연 감소와 차량의 연료비 절감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산=황선윤 기자 suyohw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