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5차 촛불집회] 광화문 인파, 오후 6시 30분 80만명 돌파

중앙일보 2016.11.26 19:48
  
26일 박근혜 대통령 하야 및 ‘최순실 게이트’ 퇴진을 촉구하는 5차 촛불집회 참가 인원이 본 집회 시작 30분 만에 80만 명을 돌파했다.

1500여 개 시민사회단체가 연대한 ‘박근혜정권퇴진 비상국민행동’은 “오후 6시 30분 현재 80만 인파가 광화문 북단에서 시청역 앞까지 경복궁역에서 동십자각까지 가득 메웠다”고 했다.

시민들은 이날 오후 6시 본 집회에 앞서 1차 거리행진을 했다.

이번 집회에서는 법원의 허가에 따라 청와대에서 200m 떨어진 청운동주민센터, 삼청로 세움아트스페이이스까지 행진이 가능해졌다. 사상 최초로 청와대를 동ㆍ남ㆍ서로 둘러싸는 집회가 열렸다.

퇴진행동 측은 이날 촛불집회에 서울 150만 명을 비롯한 전국적으로 200만 명의 참가를 예상하고 있다.

이는 역대 최대 규모였던 지난 12일 3차 집회 때 100만명(경찰 추산 26만 명)을 크게 웃도는 인원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