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 사오정] 친박계 지도부 결별 선언 "김무성은 당을 떠나라"

중앙일보 2016.11.21 14:12
"김무성 해당 행위 중단하고 새누리당 떠나라"

이장우 최고위원은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비상시국회의를 추진하고 있는 비박계를 향해 이같이 말했다.

이 최고위원은 "정치적 이득만 생각하는 사람들이 이 당의 지도자"임을 내세운다며 함께 돌을 맞으면서 위기를 극복해야함에도 "돌 맞아야할 김무성 전 대표가 이 당을 향해 끊임없이 돌 던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정현 당대표는 당이 화합과 단합으로 극복하는 것이 최선이라며 "이럴때일수록 우리가 모두가 함께 잘못했습니다. 새로 태어나겠습니다 라고 같이 고개 숙이고 같이 거듭나는 노력 협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대표는 남경필 경기지사, 원희룡 제주지사, 오세훈 전 서울시장, 김문수 전 경기지사를 포함한 대권 주자들에게 "당 쇄신안 개혁안 제2창당안. 그리고 이후 당 어떻게 수습할지 가져오십쇼"라며 당장 로드맵 내 놓을 것을 요구했다.

전라도에서 말하는 "짜구난다"라는 표현을 내세운 이 대표는 야당에게 "배고플때 너무 많이 먹으면 짜구난다. 대통령 몰아붙이니 권력의 짜구, 정치의 짜구나고 있다"며 "이러한 모습 말고 큰 정치 보여달라"고 요구했다.

한편 새누리당 원외위원장들은 국회 대표실 앞에서 지난 13일부터 9일째 이정현 당 대표의 사퇴를 요구하며 단식 농성중이다.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21일 서울 여의도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21일 서울 여의도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이장우 최고위원이 김무성 전 대표에게    그런 분이 어떻게 이 당에서 5선 원내대표 사무총장 대선 선대위 총괄본부장했는지 도저히 당원들이 이해 못한다 며 새누리당 떠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이장우 최고위원이 김무성 전 대표에게 "그런 분이 어떻게 이 당에서 5선 원내대표 사무총장 대선 선대위 총괄본부장했는지 도저히 당원들이 이해 못한다"며 새누리당 떠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이장우 의원은 이날  남경필 경기지사에 대해   2대에 걸쳐 공천만 9번 받았다 며   더이상 해당행위 중단하고 당을 위해 헌신 희생할 수 있도록 다시 마음을 고쳐주길 바란다 고 말햤다.

이장우 의원은 이날 남경필 경기지사에 대해 "2대에 걸쳐 공천만 9번 받았다"며 "더이상 해당행위 중단하고 당을 위해 헌신 희생할 수 있도록 다시 마음을 고쳐주길 바란다"고 말햤다.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는 비박계 의원들에게  당장 당 개혁안 로드맵 내놓으라며  이정현 사퇴하라 고장난 녹음기처럼 똑같은 말 반복하지 말라 고 비난했다.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는 비박계 의원들에게 당장 당 개혁안 로드맵 내놓으라며 "이정현 사퇴하라 고장난 녹음기처럼 똑같은 말 반복하지 말라"고 비난했다.

이 대표는 이날 야당에게도  큰 정치를 보여달라며 대통령 탄핵에 대해  어떤 헌법에 어떤 법류에 근거해 탄핵 사유가 되는지 제시해달라 고 요구했다.

이 대표는 이날 야당에게도 큰 정치를 보여달라며 대통령 탄핵에 대해 "어떤 헌법에 어떤 법류에 근거해 탄핵 사유가 되는지 제시해달라"고 요구했다.

새누리당 원외위원장들이 국회 대표실 앞에서 지난 13일부터 9일째 이정현 당 대표의 사퇴를 요구하며 단식 농성하고 있다.

새누리당 원외위원장들이 국회 대표실 앞에서 지난 13일부터 9일째 이정현 당 대표의 사퇴를 요구하며 단식 농성하고 있다.


사진·글=오종택 기자 oh.jongtae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