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철수 "질서 있는 퇴진과 탄핵 병행 추진해야"

중앙일보 2016.11.20 12:44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는 20일 검찰의 수사 결과 발표에 대해 "질서 있는 퇴진과 함께 여야 합의 총리 선임과 탄핵을 병행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시국 정치회의에서 "이제는 해법이 필요할 때"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헌법을 준수하고 수호해야 할 대통령이 헌법을 파괴한 게 이 사건의 본질"이라며 "지난 11·12 시민혁명의 날에 국민들은 이미 박 대통령이 대한민국 대통령이 아니라고 판단했다"고 강조했다.

안 전 대표는 "이제는 정치권이 응답할 때"라며 "저는 대통령의 정치적 퇴진 약속으로 시작하는 3단계 방안을 말해왔다. 가장 질서 있게 사태를 수습할 방안이라고 믿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러나 박 대통령은 스스로 한 대국민 사과에서의 수사협조 약속마저 어기고 오히려 국정에 복귀하고 있다. 오히려 반격에 나서고 있다"며 "시한을 정해도 응답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비판했다.

강기헌 기자, 뉴시스 emck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