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靑 “추미애 ‘박근혜 계엄령 발언’, 무책임한 정치적 선동 유감”

중앙일보 2016.11.18 13:42
청와대는 18일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의 ‘계엄령 준비’ 발언에 대해 “너무나 무책임한 정치적 선동”이라고 반박했다.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브리핑에서 “추 대표의 계엄령 준비 운운 발언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제1야당의 책임있는 지도자가 하기에는 너무나 무책임한 정치적 선동”이라고 비판했다.

정 대변인은 이어 “(추 대표는) 더 이상 사회 혼란을 부추기는 발언을 자제해 주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추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최종적으로 계엄령을 준비하고 있다는 정보도 돈다”며 “대통령이 국민과 싸우기로 작정을 한 모양이다. 참으로 무지막지한 대통령”이라고 비판했다.

추 대표는 그러면서 “박 대통령이 하야하지 않으면 헌법상 대통령에게 부여된 권한을 정지시키는 조치를 착착 진행하는 동시에 야3당 공조 하에 정치적·법적 퇴진을 준비해 나가겠다”며 하야·탄핵을 위한 조치에 본격 나설 것임을 시사했다.

박신홍·김정하 기자 jbjea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