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척 갯바위 고립자 구조 중 실종된 해경 특공대원 발견

중앙일보 2016.11.11 09:19

삼척 근덕면 초곡항 인근에서 파도에 휩쓸려 바다에 빠진 근로자 구조 중 실종된 해경 특공대원 김형욱(38) 경사가 실종 나흘 만에 발견됐다.

동해해양경비안전본부에 따르면 김 경사는 11일 오전 8시 24분쯤 사고지점 남쪽 50m 수중에서 수색 중이던 해경 잠수요원에 의해 발견됐다.

해경은 유가족들과 협의 후 장례를 진행할 예정이다.

김 경사는 지난 8일 오후 1시 4분쯤 삼척시 초곡항 인근 공사현장 갯바위에서 고립된 근로자 4명과 바다로 빠진 근로자 1명을 구조하던 중 파도에 휩쓸려 실종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