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윤혜진 심경 고백 “엄태웅과 결혼 생각도 없었는데 속도 위반으로…”

온라인 중앙일보 2016.11.11 06:58

지난 달 엄태웅의 아내 윤혜진이 둘째를 유산한 소식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두 사람의 결혼 비화가 재조명됐다.

발레리나 윤혜진은 과거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엄정화 덕에 엄태웅과 소개팅하게 됐다”고 밝히며 “사실 엄태웅이 이상형은 아니었다. 난 피부 좋은 사람을 좋아한다”고 고백했다.

이어 “당시 엄태웅은 드라마 ‘적도의 남자’로 인기를 얻어 너무 바쁜 상태였다. 그땐 서로 결혼생각도 없었다”고 털어놨다.
추천 기사
윤혜진은 “서로 오빠 동생으로 지내다가 어머님이 여행가는 바람에…지온이가 덜컥 생겼다”고 속도위반 사실을 인정했다..

한편 엄태웅이 성매매 혐의로 약식 기소 된 후 큰 충격을 받은 것으로 보이는 윤혜진은 현재 국내에 머물며 안정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